강진문화원

강진8경-백련사

 

만덕산(408m)에 있으므로 만덕사()라고도 한다. 사찰의 창건은 통일신라시대 말기인 839년(문성왕 1) 무염() 스님이 창건하였다. 사찰의 이름은 만덕산 백련사라고 불렀으나 조선시대에 들어서는 만덕사로 불렀다. 하지만 근래에 다시 이름을 고쳐 백련사라고 부르게 되었다. 고려시대에 들어 불교를 숭상하였기에 원묘국사 요세() 스님에 의해 사찰의 교세는 확장되었다. 하지만 조선시대에 들어 억불정책으로 승려들은 천시되었고 백련사는 퇴보하기 시작했다. 거기다 남해안 일대는 고려청자와 곡창지대로 약탈을 목적으로 자주 출몰하는 왜구들에 의해 점점 폐사될 지경으로 내몰렸고 사찰은 명맥만 겨우 유지하게 되었다. 1170년경 주지 원묘()에 의해 중수되기도 했지만, 본격적인 중수는 조선 세종 때인 1426년 주지 행호() 스님이 2차 중수를 하면서 백련사는 예전의 모습을 찾아가기 시작했다. 1430년부터 대대적인 불사작업이 시작되었고 효령대군의 도움이 컷다. 효령대군은 왕위를 동생(세종)에게 양보하고 전국을 유람하면서 강진땅 백련사에 들어 8년 동안 기거하였다. 효종 때 3차 중수를 하면서 탑과 사적비()를 세웠다.
대웅전(殿)은 정면 3칸, 측면 3칸에 팔작지붕의 건물로, 각 추녀마다에 4개의 활주()를 세워 건물을 받치고 있으며, 전면 2개의 주두()에는 용두()로 장식되어 있는데, 단청()이 잘되어 있는 다포()집 건물이다.
이 밖에 시왕전(殿)·나한전(殿)·만경루()·칠성각() 등의 건물이 있다. 절 앞에는 비자나무와 후박나무, 그리고 푸조나무와 함께 동백나무숲(천연기념물 151) 등이 있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관광지 > 강진 8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진8경-강진만  (0) 2017.06.20
강진8경-금곡사  (0) 2017.06.20
강진8경-백련사  (0) 2017.06.20
강진8경-다산초당  (0) 2017.06.20
강진8경-보은산  (0) 2017.06.20
강진8경-석문산  (0) 2017.06.20

Comment +0